Q & A

'반려묘와 불 장난하다'…실화추정 아파트 화재로 11명 병원이송(종합)

김민821 0 10 05.09 05:05
광주=연합뉴스) 박철홍 기자 = 광주의 한 아파트에서 실화 추정 화재가 발생, 주민 11명이 연기를 흡입하는 등 경미한 부상으로 병원으로 이송됐다.

29일 낮 12시 4분께 광주 북구 신안동의 한 아파트 11층에서 불이 났다.

불은 긴급출동한 119 소방대에 의해 곧바로 진화됐다.

주민 2명이 경미한 화상을 입었고, 9명 주민은 연기를 흡입해 총 11명이 병원으로 이송됐다.

아파트의 다른 이웃 주민 수십 명도 연기 확산 우려 등으로 대피하는 소동이 일었다.

불이 난 아파트 20대 거주자는 "반려묘와 놀며 화장지에 불을 붙이는 장난을 치고 방 바깥으로 나왔는데, 방 안에서 펑 하는 소리와 함께 불길이 치솟았다"고 진술했다.

http://n.news.naver.com/mnews/article/001/0012107591?sid=102

Comments



Category
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